회원가입 제주사랑홈 줄광고 업체정보 뉴스 맛집 쇼핑 관광 문화행사 이벤트 카페
HOME > 수입신차 > 시승기
      BMW자동차
      벤츠자동차
      렉서스자동차
      인피니티자동차
      크라이슬러자동차
      아우디자동차
      폭스바겐자동차
      볼보자동차
      사브자동차
      포르쉐자동차
      캐딜락자동차
      이달의 판매조건
      수입차 전시장
      카탈로그 신청
      수입차 견적문의
      수입신차 뉴스
      시승기
      수입차 갤러리
고객님전문가들의 시승기입니다. 신차를 미리 타보는 경험을 맛보세요.
제 목
(시승기)삼수생의 강력한 도전 '베리타스'
제조사
쉐보레
조회수
16038
작성자
김정근
작성일
2009-04-11 17:55:17

 
][[Car & Life] GM대우, 가격경쟁력이 최대 무기]

소형급 이하의 차종이 세계 자동차 시장의 주류로 부상했기 때문일까. GM대우의 대형 신차 `베리타스` 출시 소식이 나름대로 의미 있게 들렸다.

굳이 세계 자동차 시장의 현실을 따지지 않더라도 베리타스는 여러 가지 면에서 GM대우에게 중요한 차다. 자존심이 걸린 문제여서 더 의미가 남다르다.

GM대우는 1989년 대우차 시절 대형차 '임페리얼'을 내놨지만 현대차의 '그랜저'에 참패하며 시장에서 자취를 감췄다. 그 이후 국내 대형차 시장은 그랜저와 에쿠스의 독무대가 됐다.

절치부심 기회를 노리던 GM대우는 2006년 '스테이츠맨'을 내놓는다. 호주에서 수입해온 이 차는 사이드 브레이크 레버가 조수석 방향에 있었다. 운전석이 오른쪽인 호주 현지 사정을 감안하면 최소한의 장치조차 조정하지 않고 무성의하게 가져온 차라는 소문이 더해지면서 시장에서 참패했다.

이때의 실패를 거울삼아 새로 들여온 차가 베리타스다. 베리타스는 스테이츠맨을 기본으로 제작됐다. 그래서 큰 기대를 하지 않았다. 선입견이었다.

주행에서 베리타스가 보여준 성능은 'GM대우가 도전해 볼만 하겠구나' 하는 생각이 들기에 충분할 정도였다.

이 차의 매력은 일단 큼지막한 외관이다. 휠베이스(앞바퀴 축과 뒷바퀴 축 사이 거리)가 쌍용차 체어맨W의 2970mm나 현대차 제네시스(2935mm)보다 긴 3009mm다. 이는 실내공간이 넓어지는 효과로 이어진다. 또 뒷좌석 레그룸과 숄더룸(어깨와 차 실내 측면사이의 공간)이 각각 1098mm와 1500mm로 국내 대형차 중 최고 수준이다.

고급 승용차들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후륜구동방식을 택해 가속력과 제동력이 좋다. 후륜구동 차는 '잘 달리고 잘 돌고 잘 서는' 자동차의 기본기를 탄탄하게 해주는 데 전륜구동보다 앞선다는 평을 받는다. 생산조건도 까다로워 비용이 많이 든다. 그래서 후륜구동 차는 비싸다.

3.6L 엔진에 최대출력은 252마력. 최대토크는 34kg.m(2800rpm)이다. 가속력은 다소 떨어지는 느낌이다. 기어를 'D'에 놓고 시속 120km를 전후로 달릴 때까지 무리 없이 대형차답게 힘차게 뻗어나간다.

보통 스포츠모드를 갖고 있는 고성능 차들은 기어를 스포츠모드 즉 'S'로 옮기면 순간 출력이 3500rpm 가량 높아지며 단숨에 시속 200km에 도달한다. 그러나 베리타스는 이 부분에서 반응 속도가 다소 떨어진다. 덩치에 비해 토크가 다소 낮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그 외 부분은 흠 잡을 데가 별로 없다. 속도에 따른 역동적인 서스펜션, 안정적인 코너링은 일품이다.

소음 차단에 역점을 둔 제네시스나 에쿠스를 기대했다면 실망할 수도 있다. 조용한 편이었던 스테이츠맨보다 소음이 크다. 세팅의 결과라는 게 GM대우의 설명이다. 달리는 즐거움을 고려했기 때문이란다.

크롬 몰딩 사이드 미러와 LED 턴 시그널 램프는 고급스럽다. 실내는 간결하면서도 세련됐다. 트립 컴퓨터가 차량 계기판 사이에 위치해 있어 연비, 주행 거리, 주행 가능 거리 등 차량의 상태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다.

각종 조작 스위치 등이 센터페시아 가운데에 모여 있다. 메르세데스-벤츠나 BMW가 운전자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조작 장치를 최소화 하고 되도록 손 안에서 조작할 수 있도록 한 배려를 떠올리게 한다.

실내 마감 재료 등 몇 가지 아쉬운 부분이 있긴 하지만 덩치에 비해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갈음할까 한다. 디럭스(Deluxe), 프리미엄(Premium), 럭셔리(Luxury) 등 총 세 가지 모델이며 가격은 디럭스 4650만원, 프리미엄 5380만원, 럭셔리 5780만원이다.

번호 제조사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67
    [석동빈 기자의 ‘Driven’]현대자동차 ‘에쿠스 VS460...  
김난경
 
2009-04-23
 
16509
66
    기아 쏘렌토 R 2.2 디젤 시승기  
드림랜드
 
2009-04-23
 
16741
65
    <시승기>출시 앞둔 쏘렌토R의 베일을 벗긴다 -[2]  
로드밴드
 
2009-04-20
 
17598
64
    <시승기>출시 앞둔 쏘렌토R의 베일을 벗긴다 -[1]  
로드밴드
 
2009-04-20
 
17054
63
    신형 에쿠스 시승기-권위 낮춘 ‘사장님차’ 벤츠 추월할...  
로드밴드
 
2009-04-18
 
16482
62
    YF쏘나타 시승기편  
김현주
 
2009-04-14
 
17359
61
    (시승기)'도시형 SUV' QM5가솔린  
김정근
 
2009-04-12
 
16952
60
    (시승기)윈스톰은 지워버려라! 윈스톰맥스  
김정근
 
2009-04-12
 
16976
59
    (시승기)QM5 씨티.변속충격 없고 주행소음 적고 SUV맞아?  
김정근
 
2009-04-12
 
16673
58
    작지만 매운차 “쏘울“  
김정근
 
2009-04-12
 
15068
57
    (시승기)3세대 카이런의 새도전'  
김정근
 
2009-04-11
 
16003
56
    (시승기)튀는 디자인 '무난한 성능 쏘울'  
김정근
 
2009-04-11
 
15239
55
    (시승기)삼수생의 강력한 도전 '베리타스'  
김정근
 
2009-04-11
 
16038
54
    (시승기)내 가족의 첮차? 라세티 프리미어'  
김정근
 
2009-04-11
 
15884
53
    (시승기)큰 텅치+탄탄한 기본기 '제네시스 쿠페'  
김정근
 
2009-04-11
 
15623
52
    [시승]라세티프리미어-디젤  
김현주
 
2009-04-11
 
16093
51
    현대차의 자존심 “뉴에쿠스를 만나다“  
김정근
 
2009-04-10
 
15966
50
    내유외강 “에쿠스“이만한 놈이 없었다.  
김정근
 
2009-04-10
 
15699
49
    올초 출시돼 유럽서 인기를 끌고 있다는 기아 씨드 ISG모델을...  
박지훈
 
2009-04-08
 
16334
48
    그랜드 카니발 1년간 시승기^^  
L6
 
2009-04-08
 
16693
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
회사소개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